본문 바로가기
  • MyMars
시필사 & 시낭독/너에게 들려주는 시

돌담에 속삭이는 햇발 - 김영랑

by 박지은 (Jieun Park) 2023. 10. 12.

[너에게 들려주는 시. 123]

 

https://youtu.be/OMrHj5FE3nQ

 

아름다운 우리말.

입 안에서 춤추는 노래 같은 시.

 

 

돌담에 속삭이는 햇발 - 김영랑

 

돌담에 속삭이는 햇발같이
풀 아래 웃음 짓는 샘물같이
내 마음 고요히 고운 봄 길 위에
오늘 하루 하늘을 우러르고 싶다

새악시 볼에 떠오는 부끄럼같이
시의 가슴 살포시 젖는 물결같이
보드레한 에머랄드 얇게 흐르는
실비단 하늘을 바라보고 싶다

 

#돌담에속삭이는햇발 #김영랑 #영랑시집 #너에게들려주는시 #poetrytoyou #시 #시낭독 #시낭송 #낭독일기 #시필사 #손글씨 #볼펜 #까렌다쉬 #CARANDACHE #펜글씨 #마이마르스 #mymars #나의화성 #한글날

 
반응형

'시필사 & 시낭독 > 너에게 들려주는 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폐허 이후 - 도종환  (0) 2023.10.08
가을 - 김용택  (0) 2023.10.04
사막 - 이성복  (0) 2023.10.03
지평선 - 막스 자콥  (0) 2023.10.02
사랑의 존재 - 한용운  (0) 2023.09.30